곽윤지 세종대 음악과 대학원생, ‘2020 Orpheus Classical’ Artist 선정
상태바
곽윤지 세종대 음악과 대학원생, ‘2020 Orpheus Classical’ Artist 선정
  • 김남국 기자
  • 승인 2020.07.27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곽윤지 “힘들 때마다 힘이 되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곽윤지양. 사진제공=세종대
▲ 곽윤지양. 사진제공=세종대

[한국공정일보=김남국 기자] 곽윤지 대학원생(세종대학교 음악과, 사진)이 ‘2020 Orpheus Classical’에서 Artist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Orpheus Classical’은 세계 곳곳의 예술인들 가운데 가장 독창적인 작품을 만든 예술가들에게 기금을 후원하고 배급을 통한 예술가들의 활동을 지원하는 단체이다.

선정 분야는 ‘Orpheus Classical’가 진행한 첫 공식 프로젝트인 ‘Orpheus Classical Digital Album Sponsorship’ 부문이다.

곽윤지 대학원생은 ‘Manhattan International Music Competition’에서 우승해 본 스폰서쉽 프로젝트의 지원 제의를 받았다. 이후 심사단의 평가를 거쳐 최종 아티스트에 선발됐다.

아티스트에 선정되면 총 제작비 중 75%를 지원받는다. 또, 주요 음원 배급 플랫폼인 △Amazon Music △Itunes △Google Play 등으로 배급되어 글로벌 오디언스들에게 전달된다.

곽윤지 대학원생은 “아티스트로 선정된 순간에 그간 내가 걸어왔던 예술가의 길이 떠올랐다. 때로는 가시밭길이었기에 많이 힘들었다. 하지만 힘들 때마다 힘이 되어 주신 모든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